2018.08.22

BMW 코리아, 화재 관련 사상자 발생은 사실 무근

BMW 코리아는 금일 보도된 차량 화재로 인한 사상자와 관련해 이는 사실무근이며 차량 결함으로 인한 화재 사상자는 현재까지 보고된 바 없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는 8월 21일 자정 기준,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 102,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2,8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4,800대가 안정권에 있다고 밝혔다. 아직 안전진단을 받지 않은 1,200여명의 고객에게는 조속한 진단을 위한 유선 연락을 계속 진행하고 있다.

 

한편, BMW 코리아는 지난 3주동안 예약자 포함 약 98%에 달하는 긴급 안전진단 작업 과정을 토대로 지난 20일부터 본격적인 리콜 작업을 시작했다.

Read more
2018.08.20

BMW 코리아, 8월 20일부터 리콜 실시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100,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4,3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4,300대가 안정권에 있다고 밝혔다.

 

아직 안전진단을 받지 않은 1,700여명의 고객에게 조속히 진단을 받을 것을 부탁하는 안내 문자와 유선 연락을 계속 진행하고 있다.

 

BMW 코리아는 지난 3주동안의 98%에 달하는 긴급 안전 진단 작업 과정을 토대로 8월 20일부터 본격적인 리콜 작업에 착수할 예정이며 리콜 작업은 현재 확보된 부품 현황을 고려, 안전진단에서 이상이 있다고 판명된 차량에 우선적으로 시행될 것이다.

 

엔진에 따라 부품이 상이하고 수급 일정이 달라 부품 수급 일정 확인전 서비스센터를 통해 진행된 예약 중, 9월경 국내에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는 차량에 해당되는 일부 고객에게는 10월 가장 빠른 날짜로 리콜 예약 연기를 안내하고 있다. 또한 리콜 작업이 필요한 약 106,000대에 해당하는 부품 확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각 서비스 센터별 진행하던 예약을 전담 고객센터(080-269-5181)로 통합 운영, 예약의 편의성을 높이고 현장에서는 오롯이 리콜 작업과 고객 케어에 총력을 다할 것이다. 개별 서비스센터에서는 리콜 예약을 받지 않으며 전담 고객센터에서 일원화된 예약 시스템을 통해 가장 빠른 시기 및 가까운 지점에 예약이 가능하다. 유선이 아닌 예약은 BMW Plus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 계속 가능하다.

 

BMW 코리아는 올해 안으로 리콜 작업을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전사가 비상근무 체제를 유지하고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

Read more
2018.08.17

BMW 코리아, 본사 홍보담당자 발언에 대한 입장

최근 BMW 본사 홍보 담당(요헨 프레이)이 중국 매체에 밝힌 발언 관련 BMW 그룹의 입장은 다음과 같다.

 

BMW 측은 “화재는 여러 요인으로 발생할 수 있다.” 면서 “EGR 모듈로 인한 화재발생 가능성은 EGR 쿨러 내 냉각수가 누수되어 침전물이 쌓인 상태, 높은 누적 운행거리, 지속적인 고속 주행과 같은 특정 운행 조건, 바이패스 밸브가 개방된 상태 등” 이라고 설명했으나 “최근 발생한 화재의 요인이 한국에 특정된 것처럼 왜곡되고 오역된 점은 유감”이라고 밝혔다.  

 

또한 질의는 독일어로 진행되어 영어로 옮기는 과정에서 오역이 있었던 것으로 해석된다고 덧붙였다. 해당 매체에는 관련하여 수정 요청을 한 상태이며 반영될 예정이다.

Read more
2018.08.16

BMW 코리아, 안전진단 진행 경과 보고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8월 16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91,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9,7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만대가 안정권에 있다고 밝혔다.

 

아직 안전진단을 받지 않은 5,000여명의 고객에게 조속히 진단을 받을 것을 부탁하는 안내 문자와 유선 연락을 계속 진행하고 있다.

 

BMW 코리아는 지난 2주동안의 95%에 달하는 긴급 안전 진단 작업 과정을 토대로 8월 20일부터 본격적인 리콜 작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전국 61개 BMW 서비스센터의 비상 근무 체재를 12월 말까지 유지하고, 평일 밤 10시, 주말 오후 4시까지 연장 서비스를 제공한다.

 

리콜 문의 및 예약은 가까운 BMW 공식 서비스센터, 리콜 전담센터(080-269-5181), 예약 전용 이메일(service@bmw.co.kr), 그리고 BMW Plus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 가능하다.

Read more
2018.08.14

BMW 코리아, 리콜 대상 차량 안전진단 신속 입고 권장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8월 13일 24시 기준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96,000명에게 안내를 취해 84,000대(진단 완료 79,000대)가 안전 진단을 완료했거나 예약 대기 중이며 점검을 받지 않은 나머지 고객에게 조속히 진단을 받을 것을 권장하는 안내 문자를 발송했다.

 

안전진단 미완료 고객 중 휴가, 국외체류, 주소지 변경, 폐차 등의 이유로 연락이 닿지 않는 고객 약 10,000명에게는 여신금융협회, 중고자동차매매조합, 렌터카사업조합 등에 협조를 통해 적극 연락을 취하고 있으며 끝까지 안전진단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예정이다.

 

BMW는 7월 26일 자발적 리콜 발표 이후, 고객의 불안감과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안전진단 미완료 고객에게 지속적으로 연락을 취해 차량의 서비스센터 입고를 권장하고 있다. 전담 고객센터 가동,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 렌터카 지원, 안전 진단 후 EGR 모듈 원인으로 화재 발생시 신차 교환 등의 적극적인 후속 조치를 취하고 있다. 또한, 신속한 부품 확보로 모든 대상 차량에 대한 부품 교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8월 15일 휴일 근무 및 16일부터는 평일 오후 10시, 주말 오후 4시까지 안전진단 서비스를 계속 시행할 예정이다. BMW는 정부 당국의 조치에 적극 협조할 예정이며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마지막 고객 한 명까지 책임지고 점검할 것이다.   

 

 

안전 진단 서비스는 아래의 예약처에서 예약 및 문의가 가능하다.

 

  • 리콜 전담 고객센터 080-269-5181
  • BMW 공식 서비스센터 (렌터카 문의)
  • 예약 전용 이메일: service@bmw.co.kr
Read more